아이를 죽이는데 얼마나 드는지 묻지마세요..

 이보다 더 중요할 순 없다 (월경주기의 모든 것) - 참사랑의 터전

 2010 태아 살리기 범국민 대회

글쓴이 : 프로라이프

2013/03/19 17:51 / 조회수:1050

생명대행진 2013 초대의 글

 “생명대행진 2013” 초대의 글
 
 
 
 안녕하십니까?
 
 프로라이프 연합회에서는 오는 6월 8일 여의도공원에서 작년에 이어
 
 두 번째 생명대행진을 개최합니다.
 
 
 
 올해는 1973년 우리나라에서 모자보건법이 제정되고 나서
 
 40년이 되는 해로 이번 생명대행진은 더욱 큰 의미가 있습니다.
 
 
 
 전국의 생명을 사랑하는 국민들이 한 데 모여서, 현행법 상 불법인 낙태가
 
 사실상 허용되도록 빌미를 제공한 모자보건법 제14조를 여성의 건강과
 
 태아 생명을 보호할 수 있는 방향으로 개정을 촉구하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.
 
 
 
 모자보건법 14조가 생긴 이 후 40년간 무려 3,000만명이 넘는 엄청난 수의 생명들이
 
 낙태로 희생되었습니다. 그리고 이 낙태는 무수히 많은 이들에게 고통과 불행의 삶을 주었습니다.
 
 
 
 우리나라의 낙태상황은 현재진행형입니다.
 
 이 나라 전반에 걸쳐 낙태가 더욱 깊숙히 뿌리내리고 있으며,
 
 낙태를 바라보는 시선은 물론이며 사회인습적 분위기와 윤리의식 부재의 문제 또한
 
 고스란히 남아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.
 
 
 
 무엇보다 스스로 지킬 수 없는 생명들이 부모의 이기적인 판단과,
 
 사회와 국가의 무관심-무책임으로 인해 억울하게 죽임당하는 현실은 우리를 슬프게 합니다.
 
 
 
 우리나라는 예로부터 뱃속에 있는 아기도 똑같이 인간생명으로 받아들여,
 
 태어남과 동시에 나이를 한 살로 인정해 주는 ‘생명 선진국’이었습니다.
 
 그러나 모자보건법 14조의 낙태를 허용하는 예외규정으로 공공연히 낙태가 허용되는 분위기가 조성되었고,
 
 생명경시풍토가 이 사회에 만연하게 되면서 어느새 우리나라는 ‘생명 후진국’으로 전락하였습니다.
 
 
 
 ‘생명대행진 2013’은 이 시대에, 생명존중 의식을 확산시켜시키고
 
 아름다운 생명사랑의 문화를 이룩하여 ‘생명 선진국’으로서의 명성을 되찾는 힘 찬 발걸음의 시작이 될 것입니다.
 
 특히 이번 생명대행진은 거리 행진 뿐 아니라 생명 캠페인과 생명사랑 페스티발을
 
 동시에 진행하는 ‘캠스티발’의 형태로, 생명을 사랑하는 모든 참가자들- 특히 청소년들 -이 즐겁게 참여할 수 있는 자리로 준비하였습니다.
 
 많이 참석하셔서 생명의 문화를 향한 버팀목이 되어 주시길 바랍니다.
 
 
 
 감사합니다.
 
 
 
 
 
 “생명대행진 2013” 집행위원장
 
  차 희 제 올 림